반응형

한번 먹으니 계속 생각나는 코다리찜후기

반응형

한번 먹으니 계속

생각나는 코다리찜이네요.


안녕하세요. 이 코다리 찜을 본점에서 먹었었는데요. 본점은 경기도 군포에 있어요. 매콤함이 이 코다리찜의 포인트 인 것 같아요. 

 

 

본점에서는 문어 다리는 없었는데 여기는 문어 다리까지 넣어서 주시네요. 제가 먹었던 곳의 위치는 지도를 참고하세요.



전에 먹었던 코다리찜이 자꾸 생각이 난다고 와이프가 여러번 이야기 했는데 무심하게 넘겼었는데 지인한테 다녀오는 길에 우연하게도 이곳을 보고 전에 먹었던 코다리 찜이다 라고 외치는 아내의 말에 들어 가 보기로 했어요.



이 코다리 찜의 이색적인 부분은 바로 김을 싸 먹을 수 있다는 것인데요. 김은 신안에서 생산된 김을 사용을 하는 것 같더군요.


사진에서 보시는 것과 같이 간장, 양파조림, 콩자반, 콩나물, 시금치, 김, 물김치가 나오더군요. 간장은 김에 코다리 찜을 넣어서 밥 한 숟가락을 얹어서 먹는데 약간 싱거우면 간장도 조금 넣어 드시면 정말 맛있고요. 콩자반도 딱딱하지 않고 맛있었어요. 매콤함이 입안에 달아 오를 때면 물김치 한 숟가락 씩

입에 넣어서 드시면 입안을 진정 시킬 수 있어서 다시 매콤함을 시작 할 수 있었어요.

 

 

콩나물을 왜 주셨는지는 정확히 알 수 없으나, 코다리찜 양념에 비벼 먹을 때 먹을 수 있겠다는 짐작만 하고 직접 먹지는 않았답니다.



매번 이렇게 손질을 해 주시는 지는 모르겠는데요. 본점에서는 코다리가 모두 잘려져 나왔는데 여기에서는 직접 가위로 잘라 주시더군요.


보지 못했던 문어는 있고 좋아하는 떡은 개수가 많이 줄어 있었네요. 와이프랑 둘이 만 먹어서 이건 가장 작은 소자 사이즈로 주문했어요.



코다리조림(소)의 가격은 30,000원 이였고 공기  밥은 개인 당 1,000원으로 별도 비용이 발생합니다.

양은 둘이 먹기에 적당 한 것 같아요. 체인점이라서 계시는 지역에 있을 것 같기도 하네요.



밥 공기는 일반적으로 생각하는 밥 공기보다 훨씬 사이즈가 크고 빈 그릇도 같이 주더군요.


그릇에 묻어있는 빨간 점은 코다리 잘라주시다가 튄 것 같아요. 사람이 간절히 바라면 이루어 진다는 말이 있는 것처럼 아내가 지인한테 다녀오는 그날 코다리찜 먹고 갈까 했는데 시간이 안된다고 거절했는데 얼마나 먹고 싶었으면 지나가는 길에 눈에 들어 왔겠어요.

 

 

그래도 이렇게 아내와 맛있는 저녁 먹을 수 있어서 참 행복했답니다. 무엇인가 간절히 바라는 것이 있으시면 포기하지 마시고 꼭 기다려 보세요. 오늘도 행복하고 즐거운 일들 가득하시길 바랄게요.


관련글


2018/08/01 - [Travel] - [맛집] Jake에서 먹을 만한 추천 메뉴


2018/09/02 - [Travel] - [수원역맛집] 불향 가득한 볏짚 통 삼겹살 먹어본 후기


2019/01/05 - [Travel] - 남해 맛집 "가성횟집" 가성정식 먹어본 후기

 

글이

도움 되었다면

공감을, 눌러주세요.

로그인 없이도 가능해요.


728x90
반응형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9)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