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한번 먹으면 계속 생각나는 '허니닭강정' 소개

반응형

안녕하세요.

모빌리티입니다.

 

 

 

개인 의견 100%

직접 돈 주고 사 먹은 리뷰입니다.



치킨보다는

강정을 선호하는 편이에요.


강정 중에서도

뼈가 없는 강정을 좋아합니다.


여기에는

컵부터 작은박스 큰박스로

판매를 하고 있는데요.

 

 

항상 작은박스만 구매합니다.



물론 무도 함께 구입해요.


작은 박스의

가격은 8,000원입니다.



여기에 를 추가하면

8,500에 구매를 하는데요.



닭강정을 주문하면

떡살을 넣어  닭강정과 함께

양념에 버무려 주시더군요.


양념 맛은 매콤한 맛과 

 순한맛 2가지가 있고 매콤한 맛을 주로 먹어요.

(순살만도 가능합니다.)


오늘은

오전에 매운 것을 먹어

순한 맛을 주문해 왔습니다.



이렇게 떡살에도

양념이 잘 버무려져 있고

쫄깃쫄깃해서 이 떡 골라 먹는 것 별미에요.



떡한개와

닭강정을 한개를

같이 꼽아서 닭떡꼬치로

만들어 먹는게 저만의 비법입니다.


떡수량이

많지 않아서 처음보다는

마지막 남은 떡을 이렇게 먹어요.



보통 닭강정을

사와서 바로 먹으면 맛있지만

조금 식으면 처음에 먹는 맛과 달라지잖아요.


허니닭강정은

실온에 두었다가 먹어도 맛있어요.


간혹 장거리를

갈 때도 사가서 먹곤 했는데

눅눅해짐 없이 맛이 그대로 유지 되더군요.



한입 베어 물어도

살점이 바로 보입니다.


특정 닭강정에는

튀김옷이 너무 두껍게

입혀져 닭살조차 잘 안 느껴지는데

허니닭강정은 튀김옷이 뚜껍지 않아

더 맛있게 느껴지는 것 같습니다.


쿠폰도 주는데요.

도장을 10개 모으면 한개를

무료 제공해 주는데요.



쿠폰 종류가

특대용, 큰상자용, 작은상자용으로

구분되어 있고 같은 거로 10개 모아야

한 개를 무료로 준답니다.


쿠폰 다 채워서

무료로 먹은 적도 많이 있고요.

 

 

오늘은 쿠폰을 깜박해서

영수증에 다가 도장을 찍어 주셨어요.


이제 한번 더 먹으면

또 무료로 한박스 먹을 수 있겠네요.


글이

도움 되었다면

공감을, 눌러주세요.

로그인 없이도 가능해요.



728x90
반응형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12)

Designed by JB FACTORY